April 7, 2015

시트로엥 C4 칵투스, 2015 올해의 자동차 디자인 상 수상

시트로엥 C4 칵투스, 2015 올해의 자동차 디자인 상 수상

* 시트로엥, 뉴욕 국제 오토쇼서 '올해의 자동차 디자인 상' 선정 C4에 이어 두 번째 수상
* C4 칵투스, 혁신적인 에어범프로 유니크한 디자인과 차체 보호 기능성 높은 평가
* 2015 서울모터쇼 시트로엥 출품작으로 올 하반기 국내 출시 예정

크리에이티브 테크놀로지(Creative Technologie) 시트로엥 (CITROEN / www.citroen-kr.com)의 공식 수입원인 한불모터스㈜(대표이사 송승철)는 지난 2일 시트로엥 C4 칵투스가 2015 뉴욕 국제 오토쇼에서 ‘2015 올해의 자동차 디자인 상(World Car Design of the Year)’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1년 동안 가장 혁신적이고 대담한 스타일을 선보인 차량에 수여하는 ‘2015 올해의 자동차 디자인 상’은 세계적으로 저명한 5명의 디자인 전문가가 후보 차량을 선정한 뒤, 75명으로 구성된 올해의 자동차(World Car of the Year) 조직위원회의 투표에 의해 최종 선정된다. 이번 C4 칵투스의 수상은 지난 2006년 선정된 해치백 모델 C4에 이은 두 번째 수상으로, 시트로엥 특유의 유니크한 디자인 아이덴티티를 선보이며 자동차 디자인 명가로서의 명성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특히C4 칵투스는 차량 곳곳에 적용된 에어범프의 독창적인 디자인은 물론 외부 환경으로부터 차체를 보호할 수 있는 기능성을 높이 평가 받았으며, 그 결과 메르세데스 벤츠 C-클래스, 볼보 XC90 등 총 14대의 쟁쟁한 후보들을 제치고 최다 득표를 받으며 당당히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C4 칵투스는 시트로엥의 DNA를 잘 담아낸 새로운 컴팩트 SUV 모델로, 이번 수상을 비롯해 국제적으로 총 30개가 넘는 상을 수상한 바 있다. 또한 에어범프 외에도 세계 최초 루프 에어백 기술로 구현된 넓은 실내 공간, 세련된 실내 인테리어, 뛰어난 연료 효율 및 친환경성 등 다양한 장점으로 지난해 출시 이후 총 6만대 이상 판매 되었다.

시트로엥 CEO 린다 잭슨(Linda Jacks)은 “이번 C4 칵투스의 수상은 시트로엥의 대담하고 독창적인 아이덴티티의 성과이며, 이는 전 세계 고객들이 시트로엥에게 기대하는 바이자, 시트로엥이 90년이라는 오랜 시간 동안 성공할 수 있었던 요인이다”고 밝혔다.

한편, 한불모터스는 2015년 서울모터쇼에서 푸조-시트로엥 전시관을 운영 중이며, 국내 소비자들은 모터쇼 현장에서 아시아 프리미어 모델인 시트로엥 C4 칵투스, 푸조 508 RXH, 208 T16 파익스 피크를 비롯 푸조와 시트로엥의 인기 모델인 푸조 2008, 시트로엥 C4 피카소 등을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