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vember 26, 2014

New Citroen C4 Picasso 런칭

시트로엥, 5인승 디젤 크로스오버 ‘C4 피카소’ 국내 공식 출시

New Citroen C4 Picasso 런칭

시트로엥, 5인승 디젤 크로스오버 ‘C4 피카소’ 국내 공식 출시



* 독일 주간지 ‘빌트암존탁(Bild am Sonntag)’과 전문지 ‘아우토빌트(Auto Bild)’, 영국 전문지 ‘BBC 탑기어(TopGear)’, ‘왓카(What car?)’ 등에서 ‘골든 스티어링 휠’ 등 수상
* 5인승 디젤 크로스오버로 우수한 연비(복합 연비14.4km/ℓ, 도심 13.2km/ℓ, 고속 16.1km/ℓ)를 자랑
* 유로6 2.0 BlueHDi 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 탑재, 최고출력 150마력 및 최대토크 37.8kg·m의 다이내믹한 주행 성능 뿜어내 / 일상생활에서 주로 사용하는 2,000rpm에서 최대토크 발생, 도심에서도 시원한 가속감 선사
* 유선형 차체 디자인과 뛰어난 개방감으로 넓은 시야 확보하고, 운전하기 편한 최적의 환경 조성
* 모든 탑승자를 배려한 인테리어 적용, 다양한 편의 사양과 공간 활용 돋보여
* 새로운 EMP2 플랫폼 적용해 이전 세대에 비해 140kg 경량화 실현
* 유럽 시장서 소비자와 전문가 모두에게 가치 인정받으며, 2013년 6월 유럽 시장 출시 이후 16만대 이상 판매
* 12월 말까지 C4 피카소 출고 고객에게 가죽시트 무료 장착 프로모션 진행

시트로엥, 5인승 디젤 크로스오버 ‘C4 피카소’ 국내 공식 출시

 

* 독일 주간지 ‘빌트암존탁(Bild am Sonntag)’과 전문지 ‘아우토빌트(Auto Bild)’, 영국 전문지 ‘BBC 탑기어(TopGear)’, ‘왓카(What car?)’ 등에서 ‘골든 스티어링 휠’ 등 수상
* 5인승 디젤 크로스오버로 우수한 연비(복합 연비14.4km/ℓ, 도심 13.2km/ℓ, 고속 16.1km/ℓ)를 자랑
* 유로6 2.0 BlueHDi 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 탑재, 최고출력 150마력 및 최대토크 37.8kg·m의 다이내믹한 주행 성능 뿜어내 / 일상생활에서 주로 사용하는 2,000rpm에서 최대토크 발생, 도심에서도 시원한 가속감 선사
* 유선형 차체 디자인과 뛰어난 개방감으로 넓은 시야 확보하고, 운전하기 편한 최적의 환경 조성
* 모든 탑승자를 배려한 인테리어 적용, 다양한 편의 사양과 공간 활용 돋보여
* 새로운 EMP2 플랫폼 적용해 이전 세대에 비해 140kg 경량화 실현
* 유럽 시장서 소비자와 전문가 모두에게 가치 인정받으며, 2013년 6월 유럽 시장 출시 이후 16만대 이상 판매
* 12월 말까지 C4 피카소 출고 고객에게 가죽시트 무료 장착 프로모션 진행

크리에이티브 테크놀로지(Créative Technologie) 시트로엥(CITROËN / www.citroen-kr.com)의 공식 수입원인 한불모터스㈜(대표 송승철)는 2014년 11월 26일 시트로엥의 새로운 디젤 크로스오버 모델, ‘C4 피카소(C4 Picasso)’를 국내 시장에 공식 출시했다.

 

C4 피카소는 새로운 개념의 5인승 디젤 크로스오버로, 시트로엥 특유의 개성을 더해 매력적인 모습으로 태어났다. PSA 그룹의 최첨단 경량 플랫폼인 EMP2 적용으로, 가벼운 차체와 뛰어난 공간 활용을 자랑한다. 여기에 감각이 돋보이는 인테리어, 풀 터치스크린 방식의 직관적인 디지털 인터페이스, 다양한 편의 및 안전 장치를 더해 상품성을 더욱 높였다.

 

시트로엥 C4 피카소는 2013년 6월 유럽 시장 출시 이후 16만대 이상 판매되며 글로벌 시장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누리고 있다. 또한 독일 유력 주간지 빌트암존탁(Bild am Sonntag)과 자동차 전문지 아우토빌트(Auto Bild)가 선정한 ‘2013 골든 스티어링 휠(2013 Golden Steering Wheel)을 비롯 독일 전문지 아우토 자이퉁(Auto Zeitung), 영국 전문지 ‘BBC 탑기어(TopGear)’, ‘왓카(What car?)’ 등에서 수상하며 전문가와 소비자 모두에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한편 C4 피카소는 우수한 연비(복합 연비14.4km/ℓ, 도심 13.2km/ℓ, 고속 16.1km/ℓ)와 역동적인 주행성능(최대출력 150마력), 운전자와 탑승객을 모두 만족시키는 인테리어, 넓고 안락한 공간 등 다양한 장점을 갖춰, 출시 전부터 국내 소비자들에게 많은 관심을 끌고 있다.

 

시트로엥만의 아이덴티티로 한층 더 유니크해진 디자인

C4 피카소는 가장 먼저 콤팩트한 사이즈와 유선형 디자인으로 완성된 볼륨감이 눈에 띈다. C4 피카소의 유려한 유선형 전면부는 유니크한 이미지를 풍긴다. 이렇듯 시트로엥의 스타일 아이덴티티가 자연스럽게 녹아 있는 외관 디자인 덕분에 C4 피카소는 멀리서도 쉽게 눈에 띈다.

 

전면부에는 시트로엥을 상징하는 더블 쉐브론이 바깥쪽으로 길게 확장되어 있다. 여기에 LED 주간등이 헤드램프 상단에서 그릴까지 슬림하게 뻗어 있어 세련미를 한층 더해준다. 후면부의 LED 리어 램프는 단정하게 다듬어졌지만, 미래지향적인 스타일은 그대로 살렸다. 또한 시트로엥은 측면에 C모양의 과감한 크롬 장식을 더해 C4 피카소의 날렵하고 고급스러운 느낌을 선사한다.

 

세련된 감각의 스타일과 심플하고 안락한 인테리어

C4 피카소의 인테리어는 효율적인 구성이 특징이다. 인테리어가 안락하고 효율적인 공간으로 탄생할 수 있었던 이유는 PSA그룹이 새롭게 선보인 EMP2 플랫폼의 적용으로 가능해졌다. 이전 세대와 비교해 외부는 전장을 40mm 줄이고, 휠베이스는 57mm 늘어난 2,785mm로 늘려 넓은 실내 공간을 확보했다. 특히, 대형 글래스루프와 파노라믹 윈드 스크린은 확 트인 시야와 시원한 개방감을 자랑하며, 특이하게 2개로 나눠진 A필러는 사각지대를 최소화해 운전자의 시야 확보를 돕는다.

 

C4 피카소는 7인치 터치패드와 12인치 파노라믹 HD 스크린 탑재로 운전자에게 편리한 드라이빙 환경을 제공한다. 센터페시아에 위치한 7인치 터치패드는 7개의 접촉식 버튼으로 네비게이션, 오디오, 전화, 차량 세팅 등 차내의 모든 기능을 쉽게 조작할 수 있다. 12인치 파노라믹 HD 스크린은 기본적인 운행 정보를 보기 쉽게 표시해주며, 운전자는 필요에 따라 네비게이션 또는 차량 세팅 정보를 선택 설정할 수 있다. 또한, 운전자는 USB를 이용해 스크린 배경화면을 원하는 사진으로 변경할 수 있다.

 

이 밖에도 C4 피카소는 고품질의 새틴 크롬, 히팅 시트, 다양한 기능이 담긴 스티어링 휠 등 탑승객의 즐거운 드라이빙 경험을 위해 작은 부분까지 세심하게 배려했다. 또한 C4 피카소의 대시보드와 시트는 투톤으로 마무리해 세련된 감각을 더했다.

 

효율적인 공간 활용으로 넓고 안락한 최상의 실내 공간

C4 피카소는 실내 곳곳에 다양하고 재치 있는 수납공간을 마련해 편의성과 공간 활용도를 높였다. 운전자의 접근이 쉬운 대시보드와 센터 콘솔에 넓은 수납 공간을 마련했으며, 센터 콘솔의 수납박스는 탈착이 가능하다. 트렁크 공간은 537 리터로 2열을 가장 앞 쪽으로 당길 경우 총 630리터까지, 2열 좌석을 접으면 최대 1,851리터까지 늘어난다. 이 밖에도 자칫 버려질 수 있는 2열 바닥 아래 공간에도 추가 적재 공간을 마련했고, 트렁크 매트 아래에도 수납공간을 추가로 만들었다.

 

C4 피카소의 또 다른 특징은 2열의 3개 좌석들이 각각 개별적으로 조정이 가능해 탑승객에게 최상의 안락함을 제공한다는 점이다. 시트의 허리 각도 조절은 물론 탑승자의 신체 사이즈에 따라 좌석의 위치를 앞뒤로 이동 조절할 수 있다. 이 밖에도 1열 좌석 뒤에 LED 라이트와 함께 접이식 선반이, 대시보드에는 220V 소켓이 설치되어 있어 탑승객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Blue HDi엔진과 경량화로 이뤄낸 높은 연료 효율성-친환경성

C4 피카소는 유로 6 Blue HDi 디젤 엔진을 탑재해 높은 연료 효율성과 친환경성, 다이내믹한 드라이빙 퍼포먼스를 모두 갖춘 모델로 평가 받는다. 국내에 선보이는 C4 피카소는 14.4㎞/ℓ(고속 16.1 ㎞/ℓ, 도심 13.2㎞/ℓ)의 높은 연비와 최대 출력 150 마력, 최대 토크 37.8kg·m의 파워풀한 힘을 자랑한다. 특히 실생활에서 주로 사용하는 엔진 회전 구간(2,000rpm)에서 최대 토크가 형성됨에 따라 일상생활에서도 시원한 퍼포먼스를 즐길 수 있다. 여기에 시트로엥 특유의 민첩한 핸들링은 끈끈한 로드홀딩과 완벽한 조화를 이뤄내며 민첩한 드라이빙을 선사한다.

 

C4 피카소는 137g/km의 낮은 CO2 배출량을 보인다. 유로6 기준을 충족시키기 위해 SCR (Selective Catalytic Reduction, 선택적 환원 촉매 시스템)을 탑재해 질소산화물(NOx) 배출을 90%까지 줄였다. 또한 차량 정차 시 시동이 자동으로 꺼지고 다시 움직이면 0.4초 만에 재시동을 걸어주는 스톱 앤 스타트 시스템(Stop & Start System)이 더해졌다. 이는 정차시 시동이 자동으로 꺼지고 다시 움직이면 0.4초 내 주행을 시작하는 시스템이다. 따라서 정차 시 불필요하게 소모되는 연료와 CO2 배출이 없으며, 시내 주행 시 약 15% 의 연비 향상 효과와 평균 5g/km의 이산화탄소 배출량 감소 효과를 보인다. PSA의 스톱 앤 스타트는 부드럽고 정숙한 것으로 정평이 나 있다.

 

C4 피카소는 이전 세대 모델 대비 140kg경량화 됐다. EMP2 플랫폼 적용으로 알루미늄 및 높은 항복강도를 가진 철제 소재 등을 사용하여 차체 무게를 70kg 가량 줄였으며, 최적화된 외관 사이즈와 알루미늄 보닛, 합성 소재 등의 새로운 소재를 사용한 테일게이트로 나머지 70kg를 감소시켰다.

 

그 밖의 편의 및 안전 사양

신개념 5인승 디젤 크로스오버 C4 피카소는 탑승객의 편안하고 즐거운 여행을 위해 첨단 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편의 및 안전사양을 갖췄다. 후방 카메라(Reversing Camera)를 기본 탑재해, 후진 기어 작동 시 12인치 파노라믹 스크린을 통해 자동차 뒤쪽의 상황을 실시간 영상으로 보여줘 후방 주차를 돕고, 이 밖에도 네비게이션, 스마트키 시스템, 6개의 에어백, 전자식 파킹 브레이크 등이 기본 사양으로 제공된다.

 

국내 시장에는 시트로엥 C4 피카소 인텐시브(Intensive) 한 가지 트림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4,190 만원이다(VAT 포함).

 

한편, 한불모터스㈜는 이번 출시를 기념해, 오는 12월까지 시트로엥 C4 피카소를 출고하는 고객에게 가죽 시트를 기본으로 장착해주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이번 프로모션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시트로엥 전시장을 통해 확인하면 된다.